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2013/05/17 - [Review/PC 주변기기] - Iomega EZ Media & Backup Center 2TB #개봉기

2013/05/17 - [Review/PC 주변기기] - Iomega EZ Media & Backup Center 2TB #설치기

2013/05/22 - [Review/PC 주변기기] - Iomega EZ Media & Backup Center 2TB #복구기

2013/06/06 - [Review/PC 주변기기] - Iomega EZ Media & Backup Center 2TB #사용기

2013/06/26 - [Review/PC 주변기기] - Iomega EZ Media & Backup Center Transmission 설치

2013/07/31 - [Review/PC 주변기기] - Iomega EZ Media & Backup Center 플리커(Flickr) 연동 자동업로드



 자 그동안 보름 정도 이 녀석을 사용해 보았다. 그렇다면 이쯤에서 보는 이 녀석의 평가는 어떠할까? 사실 더이상 써보고 할 필요도 없이 이 녀석에 대해서는 대부분 파악이 되었는데, 장점과 단점을 한번 이야기 해보려고 한다. 


 시작하기전 단하나 뿐인 이 녀석의 장점에 대해서 이야기를 하자면, "싸다" 정말 그 뿐이다. 싼것을 제외하면 굉장히 느린 웹 기반 설정과 까딱하면 뻗어버리는 불안정한 시스템, 그리고 제대로 동작하지 않는 서드파티 프로그램등 단점 투성이 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 녀석을 쓰는 이유는 외장하드 2TB짜리 보다 싼 가격!! 솔직히 말을 하자면 이 정도면 충분하지 않은가? 싼게 비지떡임은 알고 있지만 싸도 이 만큼 싸면 다른 단점들은 무난하게 씹어먹을 수 있는 것이다.


 대놓고 싸다고만 하면 감이 잘 안올 수 있다. 일단 NAS의 가격을 한번 검색해 보면, 거의 1/3 가격인 이 녀석의 위용을 알 수 있고 게다가 심지어는 NAS의 대용으로 쓰이는 포고플러그나 라즈베리 파이보다 싸다. 물론 2TB 기준으로 말이다. 


 자 그러면 최대한 스트레스를 덜 받고 이 녀석을 어떻게 사용하면 좋을까? 일단 Linux에 대해서 아주 잘 알고 있는 사람이라면 데비안임을 이용해 여러가지를 할 수가 있는데, 웬만큼 안다는 나도 이 녀석으로 장난을 치다가 벽돌이 되고야 말았다. 기계가 벽돌이 된다는 것은 엄청난 스트레스를 유발하고 복구하는데도 노력과 그 동안의 세팅이 모두 날아가 버리는 부가적인 효과가 있으므로, 어느정도의 안정된 Custom 패키지가 나올 때 까지는 웬만하면 안하는 것이 좋다. 솔직한 심정으로는 나온지가 이 만큼이나 지났는데도 Custom이 나오지 않는 다는 것은 뭐 포기라고 볼 수 있다. 


결론은 "기본기능"이나 만족하면서 쓰면 된다. 사실 가정에서 NAS를 돌리는 목적은 Torrent의 유지와 미디어 스트리밍, 그리고 개인용 파일 서버를 들 수 있는데 그 정도는 다 된다. 걱정안해도 된다. 간간히 리뷰들을 보다보면 속도가 느리니 불안정하니 이런 문제점들이 있는데, 진짜 느리고 불안정하다. 그 정도는 가격을 보고 감수하고 써야 한다. 게다가 HDD의 아이들이 꺼지지 않는 문제도 있다고 하는데, 뭐 어떤가? 계속 켜져있어도 전기세 별로 안나온다. 무시하고 쓰면 된다. 


FTP 세팅


 서론이 길었지만 이제부터 진짜 사용을 하면서 느낀점에 대해 이야기를 해보려고 한다. 이 녀석은 내부 네트워크에서 이용을 하는 데에도 아주 불안했다. 자꾸 붙었다 떨어졌다를 반복했는데, 이게 내 PC의 세팅 문제인지...아니면 뽑기가 잘못 되서 이 녀석이 불량인지는 잘 모르곘다. 결국 무던한 삽질 끝에 가장 안정적인 서비스를 찾았는데, FTP를 세팅해서 사용하는 방법이였다. 


Personal cloud


 PC용 보조 프로그램인 Lenovo ECM Storage manager 역시 굉장히 불안하기는 마찬가지였는데, 정확한 원인이 무엇인지는 알 수가 없었다. 이 NAS를 사용하면서 조금이나마 기대를 했던 부분은 Personal cloud 기능이 있었는데, 이는 NAS 자체를 Port 포워딩만 제대로 해주면 DDNS를 사용하는 것 처럼 사용 할 수 있게 만들어 주는 기능이였다. 사실 그보다 더 많은 기능을 뜻하는데, 워낙 프로그램과 기계 자체가 불안정해서 사용이 용이하지가 않다. 



 어차피 DDNS를 설정을 해서 외부 접속이 가능한 상태에서는 Personal cloud 는 그냥 써도 그만 안써도 그만인 프로그램이 될 뻔 했는데, 한가지 더 기능이 있다. VPN 형식으로 접속이 되기 때문에 외부에서도 DLNA가 가능하게 만들어 주는 것인데, 말하지 않았는가? 기본 기능을 사용하면 굉장히 불안정 하다. 


 자 그렇다면 해법은 무엇인가? 눈치가 빠른 사람들은 이미 눈치를 챗겠지만, "수동"으로 DDNS와 VPN을 설정해주면 된다. 그렇게 해주면 나름 굉장히 안정적으로 NAS 운영을 할 수가 있다. Personal Cloud를 통해서 하지 않기 때문에 보조 프로그램을 설치하지 않아도 되며, 그 프로그램이 주는 스트레스를 막을 수 있는 것이다. 


DDNS 설정



DMZ 설정




포트포워딩



 가장 안정적인 기능은 FTP인데, 한글이 깨지는 문제만 개선 된다면 정말 더이상 바랄 것이 없을 것 같다. PC에서 FTP로 접속을 하게 되면 한글은 깨져서 나오게 되서 영 좋지가 않다. 나 같은 경우는 거의 영어를 쓰기 때문에 그렇게 큰 문제가 없지만 한글로 된 파일을 주로 사용한다면 한번 생각을 해볼 문제이다. FTP가 아니라 삼바등의 접속은 굉장히 불안정 하기 때문이다. 물론 삼바로 접속을 하면 파일이 깨지는 등의 문제는 없다. 


FTP    Samba 


 한가지더 Torrent의 경우 한글 파일은 읽지 못했다. 재미있는 것은 파일 명만 영문으로 바꿔주면 제대로 동작을 한다는 점인데, 이 Torrent 기본 프로그램의 경우 조절을 할 수 있는 부분이 거의 없다. 게다가 많은 양을 돌릴 경우 시스템이 불안정 해지는 원인이 되었다. 


 자 여기까지는 모두 PC에서 사용을 할 경우를 말했다. 이 녀석을 사용하는 가장 최선의 방법은 내부에서 사용 할 경우는 아무런 세팅도 필요가 없고 외부에서의 접속을 하려면 먼저 공유기에서 포트포워딩 등을 통해서 이 녀석이 외부 IP에서 접속이 되게 만들어야 하고, DDNS 세팅을 통해 IP의 변동 유무와 상관 없이 접속가능하게 만들어야 하며, 마지막으로 VPN 설정을 통해 외부에서 내부 네트워크처럼 사용 가능하게 만들어 주면 된다. 어려운가? 싼건 원래 어려운 거다. 


 그렇다면 다른 스마트 기기에서의 사용은 어떨까? 나는 iPad, iPhone, Nexus7를 가지고 있다. 간단하게 말해서 iOS와 안드로이드에서 모두 테스트를 해봤다는 소리인데, 결과는 꽤나 긍정적이다. 내부에서 사용을 할 경우는 아무런 세팅 없이 FTP만 제대로 설정해 주는 것만으로도 만족스럽게 사용이 가능했다. 안드로이드의 경우 ES 파일 탐색기와 Dice Player를 사용해서 공짜로 스트리밍 플레이를 즐길 수 있으며, XBMC를 사용해 DLNA역시 사용이 가능하다. 그리고 iOS의 경우 nPlayer를 사용하면 PC에서 나오는 것처럼 한글 깨짐 현상도 없이 동영상 플레이가 가능했다. 


nPlayer     ES 파일 탐색기


Dice Player



 IOmega에서 기본적으로 제공하는 IOmega link라는 프로그램이 있는데, 개판으로 만들었으니 웬만하면 쓰지 않길 바란다. 호기심으로 한번 깔아서 해보면, 내가 왜 이런 말을 하는지 알 수 있을 것이다. 코덱 지원도 개판이고 자막 지원도 안되며, 심지어는 DLNA가 아닐경우는 파일의 한글명도 깨져서 나온다. 재미있는 점은 DLNA의 경우는 파일의 한글명이 그대로 나온다. 뭐 그래도 코덱 지원이 개판이라 재생이 안되는 동영상이 대부분이다. 사실 이 어플리케이션 자체가 기본 동영상 플레이어를 불러 오는 것이기 때문에 그것 가지고 까지는 좀 억울한 측면도 있으나, 지원을 안하는 것은 지원을 안하는 것이다. 기본 동영상 플레이어가 안된다면, 외부 동영상 플레이어 링크라도 가능하게 만들어 줘야하지 않은가...


IOmega Link


 자 이쯤에서 결론을 지어보자. 이 녀석은 처음에도 말한 것 처럼 "싼" 가격을 제외하면 장점이 없다. 기능들의 안정성도 개판이고, 제대로 지원도 되지 않는다. 그럼에도 가격이 모든것을 커버하니 사용을 하는 것이다. 나름 공부를 하거나 알고있는 세팅을 이용해서 조금이나마 안정적으로 사용 할 수 있게 만들 수 있기 때문에 사용을 하는 것인데, 이런 방면의 지식이 없을 경우는 웬만하면 사지 않는 편이 좋겠다. 괜히 스트레스만 많이 받고 다른 것을 지르게 될 가능성이 농후 하기 때문이다. 다시 한번 말하지만 싼건 불편한거다. 


2013/05/17 - [Review/PC 주변기기] - Iomega EZ Media & Backup Center 2TB #개봉기

2013/05/17 - [Review/PC 주변기기] - Iomega EZ Media & Backup Center 2TB #설치기

2013/05/22 - [Review/PC 주변기기] - Iomega EZ Media & Backup Center 2TB #복구기

2013/06/06 - [Review/PC 주변기기] - Iomega EZ Media & Backup Center 2TB #사용기

2013/06/26 - [Review/PC 주변기기] - Iomega EZ Media & Backup Center Transmission 설치

2013/07/31 - [Review/PC 주변기기] - Iomega EZ Media & Backup Center 플리커(Flickr) 연동 자동업로드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케이군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