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어제 호박을 던져주고 잤는데...저녁에 와서 보니 아주 많이 먹었다.

 이 지경이 되도록 씹어드신 녀석들....저번에 넣었을 때는 30초만 돌렸더니 좀 딱딱한지 많이 못먹길래 이번에는 길게 돌려서 무르게 해서 넣었다.
 

 새우도 먹고...

 안시도 먹고...

 야마토 녀석도 간만에 냄새맡고 모습을 드러냈다...

 이 녀석들은 보름달 뜬 늑대들 처럼 돌 위에서 저러고 있다...

 발색 잘된 새우 녀석은 모스 위에서 이끼를 뜯고 있다...

 어제에 비해 안시 녀석들이 생기가 돈다. 움직임도 좀 민첩해 지고....배고팠었나...지느러미...빨리 낫기를...

 벽 춉춉 중인 녀석...깔끔쟁이 같이 깔끔하다.

 후경 한 녀석이 길게 자라 수면에 닿았다. 내일 잘라서 옆에 심어 줘야 겠다.

 오늘 전체샷...자기전에 호박 빼고 자야겠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남자의 취미 > 물생활' 카테고리의 다른 글

물생활 17일차 :: 플래티가 새끼를 가진 것 같다!!  (0) 2017.01.16
물생활 16일차  (0) 2017.01.16
물생활 15일차  (0) 2017.01.14
물생활 14일차  (0) 2017.01.13
행불 안시 포착!!  (0) 2017.01.13
물생활 13일차 :: 안시 한마리 행불  (0) 2017.01.12
Posted by 케이군입니다